국립해양유물전시관 로고

아시아 해양교류실 배경이미지

아시아 해양교류실

해양 교류실 이미지
해양 교류실 이미지
해양 교류실 이미지
해양 교류실 이미지
해양 교류실 이미지
중세 아시아 무역선 '신안선'의 항해, 그 7백전의 흔적

「신안선실」은 한국 최초의 수중문화재 발굴 성과인 ‘신안보물선’과 함께 700년 전의 동아시아 해상무역을 소개한다. 전시실에서는 거대한 중세 무역선 ‘신안선’ 실물과 선적품들을 만날 수 있다. 신안선은 1323년 중국에서 일본으로 항해하던 무역선으로, 그 안에는 당시 중국 원나라의 공예품, 생활용품, 화폐뿐만 아니라 고려와 일본 도자기, 동남아시 향신료와 향나무 등 2만 7천 여 점이 실려 있었다.

■ 전시주제

○ 1976년, 바닷속 신안선을 깨우다.

○ 바다의 비밀, 해상실크로드를 항해하다.

○ 중세 아시아, 생활문화를 꽃피우다.

○ 신안보물선의 침몰, 700년의 시간을 만나다.

주요 전시품